대경대학교 안경광학과

학과활동

눈안경뉴스

Home > 학과활동 > 눈안경뉴스

'입학이 곧 취업' 대경대학교 캠퍼스에 다비치 안경점 개소

페이지 정보

작성자 박승온 작성일18-07-16 10:57 조회108회 댓글0건

본문

대경대학교가 안경체인점 다비치안경원과 손잡고 캠퍼스 내에 실습장을 마련했다.
23일 대경대에 따르면 캠퍼스가 곧 산업체 현장이 되는 엑스포업스테이션(Expup Station)기반의 실습장인 다비치안경점은 132㎡(40평) 규모로 문을 열었다.
기업과 동일한 환경으로 인테리어를 해놓고 일반안경과 선글라스, 콘택트렌즈 등 총 1000여 종의 시중 브랜드를 전시한다.
입학과 동시에 취업으로 이어지는 사회맞춤형 학과도 개설돼 있다. 대경대와 다비치그룹은 지난 2016년 사회맞춤형 학과개설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이에 따라 대경대 안경광학과 다비치 전공(3년제) 학생 70여명은 졸업 후 다비치안경원의 220개 직영점과 가맹점 등에 취업하게 된다.
다비치안경원은 전공학생들을 사원과 동일하게 관리하고 대학은 전문성을 높일 수 있도록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한다.
학생들은 다비치안경원 고객 응대법, 다비치 비전 컨설팅 시스템 등 3년 동안 졸업 120학점 중 62학점의 맞춤형 개설교과목을 배운다.
심화과정 1년까지 마치면 6개월 과정의 인턴과정을 거치지 않고 바로 취업한다.
연봉은 첫 입사 시 3000만원 수준이다. 대학에서 익힌 현장실무교육의 전문성을 인정해 인턴교육기간과 일부근무경력을 연봉에 산정했다.
김인규 다비치그룹 회장은 “전공학생들이 기업에서 원하는 인재상으로 발전되고 있고, 대경대는 교육의 전문성을 높이고 있다. 앞으로 대학 측과 협의해 정원을 늘리겠다”고 말했다.
또 이채영 총장은 “특성화 교육환경을 통해 입학이 곧 취업으로 연결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많은 기업들과 손잡고 청년 실업 0% 캠퍼스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경대는 기업과 동일한 환경의 학내 기업장인 42번가 레스토랑을 비롯해 뷰티, 네일, 헤어, 피부미용 전문숍인 아세바, 향수체험관, 미니동물원, 베이커리와 피트니스 센터 등 20여종의 기업 환경을 캠퍼스에 마련, 전공학생들의 전문성을 높이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